달리던 제네시스 화재 “갑자기 연기와 불꽃” 운전자·동승자 탈출

박태근 기자

입력 2019-08-12 12:57:00 수정 2019-08-12 13:23:5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인천 계양구의 한 도로를 달리던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12일 인천 계양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45분께 인천시 계양구 동양동의 한 편도 2차선 도로에서 주행 중이던 제네시스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불은 119가 출동해 화재 발생 11분 만인 오후 7시56분께 완전히 껐다.

이 불로 자동차 엔진 등이 타 소방서 추산 85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운전자 A 씨(45)와 동승자 2명은 신속히 차에서 빠져나와 인명피해는 없었다.

A 씨는 "운행중이던 승용차 앞에서 갑자기 연기와 불꽃이 발생했다"고 말했다.

소방당국은 더운 날씨 속 장시간 운행으로 엔진룸이 과열돼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중이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