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제주국제공항 카운터·라운지 새 단장…시설 동편으로 이동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06-19 17:31:00 수정 2019-06-19 17:36:5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아시아나항공은 19일 제주국제공항 카운터와 라운지를 리모델링하고 위치를 이전해 오픈했다고 밝혔다.

제주국제공항 인프라 확충 사업과 맞물려 이뤄진 이번 사업장 리모델링은 체크인카운터와 발권카운터, 라운지 뿐 아니라 사무실과 교육장, 창고 등 일반지원 시설까지 대대적으로 개선 작업이 진행됐다.

세부적으로 제주국제공항 터미널 서편에 위치했던 카운터(발권 및 체크인)와 라운지가 터미널 동편으로 옮겨졌다. 라운지는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리모델링을 거쳤다. 발권 및 체크인 카운터는 터미널 3층 1번 게이트 앞에 위치해 접근성이 개선됐다.
아시아나 관계자는 “사업장 새 단장을 통해 소비자 만족도를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설이 터미널 서편에서 동편으로 이동한 만큼 미리 위치를 확인 후 찾아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는 전국 주요 도시(김포, 광주, 청주, 대구, 여수 등)에서 제주도로 향하는 노선을 하루 42회(올해 하계 스케줄 기준) 운영 중이다. 지난해 제주노선 여객운송 점유율은 20.9%로 집계됐다. 해당 노선 최다 여객 운송 항공사로 기록됐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