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엠에스,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와 동반상생 업무협약 체결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04-26 18:21:00 수정 2019-04-26 18:23:0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체외진단시약 및 의료기기 전문업체 GC녹십자엠에스는 지난 25일 경기도 용인 소재 본사에서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와 동반상생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GC녹십자엠에스와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에 소속된 체외진단 관련 회원사간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협업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올해 회사 창립 20주년을 맞은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는 중견 및 중소 의료기기 전문기업들의 상생을 위한 협력 연결고리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GC녹십자엠에스는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회원사와 의료기기 개발부터 생산, 판매 및 마케팅까지 모든 부문에서 상호협력을 이어나간다는 방침이다. 또한 지난 40여 년간 이어온 체외진단부문 사업 확장을 위해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와 공동으로 국내 유수 의료기기 전문기업 파트너십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안은억 GC녹십자엠에스 대표는 “우수한 품목과 혁신 아이디어를 보유했더라도 자금과 인력, 시스템 노하우 등 성공요건을 모두 갖추는 데는 한계가 있다”며 “이번 상생협력 시도가 한계를 극복하고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경국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장은 “경쟁력을 갖춘 중소업체들과 협력을 통한 해외 판로 개척 및 상업화는 산업적으로 중요한 과제”라며 “이번 협약을 발판 삼아 국내 의료기기 기업간 동반성장 모델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GC녹십자엠에스가 체외진단 관련 사업협력을 추진하는 것은 창립 이후 최초다. 회사는 현재 체외진단 사업을 비롯해 혈액백과 혈액투석액 등 다양한 의료기기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국내 뿐 아니라 해외 약 70여 개국에 제품을 수출하며 글로벌 영향력을 넓혀가고 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