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무라 타쿠야 딸, 기모노 밟는 화보 영상 논란

뉴시스

입력 2021-04-05 15:19:00 수정 2021-04-05 15:21:3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일본의 톱스타 기무라 타쿠야의 딸인 모델 코우키가 기모노를 밟는 화보로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이탈리아 브랜드 발렌티노 재팬은 최근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 계정을 통해 코우키를 모델로 한 화보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화보 속 코우키는 일본 전통의상인 기모노의 오비(허리에 두르는 띠)를 연상케 하는 옷감을 하이힐로 밟고 있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일본 누리꾼들은 “일본 문화 중 하나인 기모노를 함부로 취급하고 있다”, “모욕적인 행위”라며 비판적 반응을 연달아 내놓았다.

이에 브랜드 측은 해당 영상을 삭제한 후 “일본 문화에 경의를 담아 기획된 것으로 일본 문화를 모독할 의도는 전혀 없었다. 이 장면에 사용된 천은 기모노 오비가 아니다. 불편하게 해드려 깊이 사과드린다”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