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인천공항 하루17만9415명 이용…일본노선 40%↓

뉴스1

입력 2019-09-16 13:49:00 수정 2019-09-16 13:49:1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추석 연휴를 앞둔 10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출국장 탑승수속 구역이 관광객으로 붐비고 있다. 2019.9.10/뉴스1 © News1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올 추석연휴(11~15일) 동안 인천공항 이용객(약89만7078명)은 일평균 약17만9415명으로 지난해 추석연휴(9월21~26일) 18만7116명보다 4.1%(7701명) 감소했다고 16일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올 추석연휴 일평균 출발여객은 8만7453명으로 전년도 추석연휴 10만950명 대비 13.4%(1만3497명) 줄었다. 특히 일본노선 일평균 출국여객은 전년대비 39.1% 가량 크게 감소했다.

반면 연휴기간 일평균 도착 여객은 9만1962명으로 전년도 추석연휴 8만6166명보다 6.7%(5796명) 가량 증가했다.

© 뉴스1

추석연휴 중 이용객이 가장 많았던 날은 15일로 20만2223명이 인천공항을 이용했다. 아울러 출발여객은 가장 많은 날은 12일(10만4903명), 도착여객이 가장 많았던 날은 15일(12만72명)로 집계됐다.

또 제1여객터미널 이용객 63만7957 명(일평균 12만7591명), 제2여객터미널 이용객 25만 9121명(일평균 5만1824명)으로 파악됐다.

공사는 이번 연휴 하루 평균 60여명의 특별근무인원과 370여명의 안내요원을 현장 배치하는 한편 Δ출국장 조기개장과 연장운영 Δ기내 반입 금지물품 안내 강화 Δ공항철도 연장 및 심야버스 운행 Δ임시주차장 확보 Δ공항 주요시설과 여객이용시설 안전 점검 강화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인천공항=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