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모델 동방신기에 명예사원증 수여

김재범 전문기자

입력 2018-11-06 16:10:00 수정 2018-11-06 17:04:3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인기그룹 동방신기가 제주항공 명예직원이 됐다.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은 5일 자사 모델 동방신기의 멤버 유노윤호와 최강창민에게 명예사원증을 수여했다.

두 사람은 앞으로 모델로서의 역할과 함께 제주항공 고객경험 개선TF 팀원으로도 활동하게 됐다. 고객경험 개선TF는 고객의 바람을 현실로 만드는 업무를 담당한다. 이를 위해 고객과 빠른 소통을 위한 SNS 채널을 별도로 만들어 의견을 직접 듣기로 했다. 이 같은 프로젝트는 고객의 상상을 현실로 바꾸는 2차 ‘뉴 스탠더드 캠페인’의 일환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기업브랜드에 대한 소비자의 긍정적 인식을 위해 진정성 있는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라며 “고객의 바람을 현실로 실현하기 위한 과정에 모델이자 동료인 동방신기의 의견을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