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처럼 '앉아" 할 줄 아는 돼지가 있다?

노트펫

입력 2017-10-12 16:06:31 수정 2017-10-12 16:06:3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노트펫] 개처럼 '앉아' 명령을 이해할 수 있는 돼지가 영국에 있어 눈길을 끈다.

미국 동물 전문매체 더 도도(The Dodo)는 개들이 하는 것처럼 '앉아' 명령을 수행하는 돼지 버즈(Buzz)의 사연을 지난 10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더 도도에 따르면 버즈는 반려동물로도 종종 길러지는 베트남산 검은돼지(Potbellied pig)로, 지난 7월 전 주인에게서 심한 학대를 받아 부상을 입은 채 발견됐다.

현재는 영국 왕립동물학대방지협회(RSPCA)가 버즈를 보호 중이며 건강은 많이 회복된 상태다.

RSPCA 측은 버즈가 마치 자신을 개라고 생각하는 듯 보인다고 설명했다. 보호소 직원들과 마당 뛰어다니는 것을 좋아하는 등, 성격도 개들과 더 유사하다.

실제로 버즈는 여느 반려견들처럼 사람의 '앉아' 명령을 이해하고 복종하는 모습을 보인다. 물론 명령에 따르는 것은 보상으로 간식을 받을 수 있을 때다.

실제 돼지의 아이큐는 약 70~80정도로 추정돼 간단한 교육이 가능하다고 알려져 있다.

RSPCA 측은 현재 버즈가 새로운 가족을 찾을 수 있도록 돕는 중이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현재 10살인 버즈가 남은 삶을 사랑 받으며 살 수 있는 집을 찾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 본 기사의 내용은 동아닷컴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