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남해안 경관도로로 떠나볼까

뉴시스

입력 2019-07-08 14:01:00 수정 2019-07-08 14:01:5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국토부, 전남 고흥~거제 경관도로 15선·지역축제 추천


 숨이 턱턱 막히는 무더위가 찾아오면서 바닷물에 풍덩 뛰어들고픈 마음이 절로 든다. 주변 관광지의 문화체험과 맛있는 음식은 덤이다. 올 여름 휴가철, 남해안의 아름다운 해안선을 찾아 떠나 보면 어떨까.

7일 국토교통부가 추천한 전남 고흥~거제 남해안 경관도로 15선과 지역 축제를 소개한다.

◇남해안 경관도로 15선

▲고흥
이곳엔 섬이었다가 연륙교가 놓인 거금도와 섬의 낭만을 간직한 소록도, 남도의 싱싱한 먹거리가 있는 녹동항, 익금·연소·금장 해수욕장이 있다. 해안경관 도로 선상에서 가장 전망이 좋은 고흥우주발사전망대도 있다. 남열해수욕장이 지척으로 보이고 날씨가 좋은 날엔 나로호가 발사됐던 나로도까지 보인다.

▲순천~여수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습지~여자만~가사리습지까지 내려오는 순천·여수 여자만갯가길이 아름답다. 생태환경이 잘 보존된 습지공간으로 평소 청소년들이 갯벌체험을 많이 온다. 여름엔 와온해변과 갯가마을 노을이 감동을 선사한다. 하루에 두번 바닷길이 열리는 복개도로 걸어갈 수 있다.

▲여수~광양
여수 묘동과 광양시 금호동을 연결하는 묘도대교~이순신대교를 넘어 광양으로 간다. 여수국가산업단지, 포스코광양제철소, 컨테이너 부두를 볼 수 있다. 국가산업 기반시설인 도로망과 함께 경제발전 일면을 한눈에 볼 수 있다.

▲하동~남해
노량해협을 끼고 하동과 남해를 연결하는 남해대교와 노량대교를 동시에 만날 수 있다. 남해대교는 1973년 개통돼 지금까지 우리나라에서 가장 아름다운 다리 중 하나로, 그 자체로 관광상품이 돼 있다. 하동 섬진강과 소설 토지의 무대 평사리나 화개장터로 가도 좋다.

▲남해
남해남면해안도를 따라 내려가면 남해바다와 가장 잘 어울린다는 가천다랭이마을 전망대가 있다. 2005년 국가지정문화재 명승 제15호로 지정된 곳으로 연간 관광객 70만명이 방문한다. 남해바다를 배경으로 펼쳐진 바다풍경이 한 폭의 그림 같다. 특산품인 멸치쌈밥, 갈치조림 등 남도의 미각을 맛 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남해 상주은모래비치해수욕장 전망대는 남해바다의 진수를 느낄 수 있는 남해안 대표 전망 공간이다.

▲남해~사천
남해 물미해안도로를 따라 독일마을을 지나 사천시로 나가는 길목인 창선·삼천포대교는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서 대상을 수상한 곳이다. 지난해 왕복 4.86㎞ 길이의 사천바다케이블카가 개장해 시원한 바다풍경을 만끽할 수 있다.

▲고성
사천을 지나 고성으로 들어오는 고성 자란마루실은 온통 공룡으로 가득차 있다. 공룡박물관, 상족암군립공원에 대형 공룡이 세워져 이목을 끈다. 가는 길에 한적한 어촌마을에 들어서면 어산물 채취를 느끼며 느리게 흘러가는 시간을 즐길 수 있다. 고성만 해지개길로 넘어가는 고갯마루에서 지역주민들이 만들어 놓은 쉼터나 작은 공원에서 쉬어가도 좋다.

▲통영
한국의 나폴리라 불리울 만큼 항구 내 경치가 좋다. 예향의 고향이며 김춘수, 유치환, 박경리, 전혁림 등 쟁쟁한 문인과 예술가들도 이 곳 출신이다. 미륵산 케이블카, 루지는 어른과 아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놀이다. 바다의 섬 통영의 장사도는 사시사철 관광객을 맞이할 준비가 돼 있다.

또한 한산도는 이순신 장군이 3년 7개월 동안 근무했던 곳으로 많은 이야기가 남아 있다. 통영여객선터미널에서 배를 타고 30분 정도 들어갈 수 있다. 난중일기의 대부분이 이 곳에서 쓰여졌다고 한다. 제승당, 수루와 활터 등 유적지를 둘러보는 것도 좋다.

▲거제
한려해상국립공원이 끝나는 지점에 거제 병대도가 있다. 거제망산을 배경으로 앞에서 소병대도 대병대도 등 10개 섬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져 있다. 3㎞ 정도의 비포장 도로마저 신비한 바다 풍경과 잘 어우러진다. 섬으로 가고 싶다면 거제 구조라항에서 해금강을 경유해 외도까지 유람선을 이용할 수 있다.

바람의 언덕과 신선대를 지나 학동몽돌해변, 구조라해수욕장으로 이어지는 거제학동~와현해안도로로 들어가면 고흥에서 거제까지의 남해안 해안경관도로 여행에 마침표가 찍힌다.

◇남해안 축제

지역 축제는 ▲순천만국가정원물빛축제(7월19일~8월25일) ▲삼천포전어축제(7월24-28일) ▲섬진강재첩문화축제(7월26~28일) ▲거제바다로세계로(8월1~4일) ▲고성 촌스런 축제(8월3~4일) ▲거문도·백도은빛바다체험행사(8월2~4일) ▲남해상주써머페스티벌(8월2~4일) ▲통영한산대첩축제(8월10~14일)가 열린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