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협력사 공사대금 500억원 조기지급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0-01-20 10:57:00 수정 2020-01-20 11:03:1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반도건설은 협력사 공사대금 500억 원을 설 연휴 이전에 조기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반도건설은 설 명절을 앞두고 자금 소요가 늘어나는 협력사들에게 기성, 준공금 등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해 자금 부담을 덜어주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지난 2018년부터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해 왔다.

기성대금이란 공사 과정에서 현재까지 완성된 정도에 따라 지급하는 공사금액을 말한다. 이번 조기 지급되는 규모는 250여개 협력사에 공사대금 500억 원 규모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반도건설의 성장은 ‘반도유보라’ 공사현장 협력사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공사대금 조기 지급뿐만 아니라 지속적으로 협력사들과 동반성장을 위한 파트너십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전문가 칼럼



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