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중소·벤처기업 신기술 활용 위한 협약 체결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9-10-29 14:02:00 수정 2019-10-29 14:09:4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왼쪽부터 손봉수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장 변창흠 LH 사장, 한승헌 한국건설기술연구원장이 국토교통 분야 중소·벤처기업의 기술성과 활용촉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LH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서울 용산구 소재 LH 미군기지본부에서 ‘국토교통 분야 중소·벤처기업의 기술성과 활용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세 개 기관은 모듈러주택·스마트건설 등 국토교통 분야에서 ▲중소·벤처기업 연구개발 성과 및 신기술 정보 공유 ▲신기술 테스트베드 제공 ▲신기술·신공법 설명회 정례화 ▲기술사업화를 위한 추가 과제 발굴에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LH는 자체 연구기관인 토지주택연구원(LHI)에서 그동안 축적해 온 건설현장 기술개발 노하우를 활용해 신기술 실증연구에 기여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을 체결한 세 기관은 지난 8월 국가연구개발과제로 ‘천안두정 모듈러 행복주택 실증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 바 있다.

변창흠 LH 사장은 “LH는 중소·벤처 기업 발전의 동반자이자 가장 많은 건설 현장을 보유한 신기술 확산의 플랫폼으로서 두 기관과의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국토교통 분야 연구개발 및 창업지원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전문가 칼럼



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