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제이쓴 부부, ‘2차 굿즈 판매금’도 전액 기부

뉴시스

입력 2021-05-14 16:46:00 수정 2021-05-14 18:58:1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인테리어 디자이너이자 코미디언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기부 소식을 전했다.

14일 오후 제이쓴은 자신의 SNS에 “오래 기다리셨습니다. 제2차 나대자 케이스, 그립톡 판매 결과!”라는 문구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두 번째 나대자 굿즈 역시 판매금액 중 수익금 전체를 기부한다는 취지에 따라 총 3410명, 2325만8790원이 모여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범죄피해 위기 아동 지원 캠페인에 쓰이기로 했습니다!“라며 기부 후원 확인서를 공개했다.


이어 ”제작부터 배송 및 CS까지 해주신 분, 원작자 하준수님, 즐겁게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 진짜 너무너무 감사합니당♥ 5월 행복한 가정의 달 보내시길♥“이라고 덧붙이며 감사함을 표했다.

이들 부부는 앞서 지난 3월에도 핸드폰 케이스와 그립톡을 제작해 판매액 전액을 기부한 바 있다.

한편, 홍현희와 제이쓴은 지난 2018년 결혼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