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수확철 맞은 농가 릴레이 일손돕기 진행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10-27 17:12:00 수정 2021-10-27 17:13:06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NH농협은행이 수확철을 맞아 중앙본부 각 부문별로 릴레이 일손돕기를 진행 중이라고 27일 밝혔다.

경영기획부문 장승현 수석부행장과 직원들은 이날 경기 남양주시 조안면의 시설하우스 농가를 방문하여 딸기 재배 지원, 채소 수확 및 포장작업 등의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농업·녹색 및 공공금융부문 지준섭 부행장과 직원들은 이날 강원 홍천군 모곡3리의 자매결연마을 사과농가를 찾아 구슬땀을 흘렸다. 또 IT부문 박상국 부행장과 직원들도 같은 날 경기 의왕시의 들깨재배농가를 찾아 농산물 수확, 잡초 제거 및 환경 정화활동 등의 다양한 일손 돕기를 진행했다.

이보다 앞서 준법감시부문과 직원들은 지난 19일 경기 남양주 소재 농촌마을을 방문해 대파 출하작업 및 잡초제거 등 농가의 일손을 도왔다. 28일에는 HR·업무지원 및 신탁 부문, 디지털금융 부문 부행장과 직원들이 릴레이 일손돕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일손돕기에 참여한 농협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외국인 노동자들이 입국을 하지 못해 일손부족 문제가 더욱 심각해지는 상황”이라며 “농협은행은 본격적인 수확철을 맞아 농업인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기 위해 전국적으로 일손돕기 릴레이를 실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