땀 뻘뻘 흘리는 여름 야외활동… 이중쿨링으로 쾌적하고 시원하게!

안소희 기자

입력 2021-05-27 03:00:00 수정 2021-05-27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네파


평년보다 일찍 여름이 다가오면서 아웃도어 브랜드들의 냉감 기능성 제품들이 주목 받고 있다. 냉감 제품들은 더운 날씨에도 시원한 착용감을 제공하는 여름철 아웃도어 대표 아이템이다. 올해는 5월과 7월 월평균 기온이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아웃도어 업계에서 냉감 소재의 신제품을 출시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올 봄여름 시즌 아웃도어 엔트리족을 겨냥해 ‘요즘 아웃도어’를 표방하는 네파는 쿨링 효과를 극대화한 냉감 기능성 티셔츠 라인 ‘아이스콜드 시리즈’를 출시했다.

아이스콜드 시리즈는 네파의 대표적인 냉감 기능성 라인으로 올해는 이중 쿨링 기능으로 냉감 효과를 극대화해 출시했다. 외부 온도 변화에 따라 적정한 체온을 유지하는 상변화 소재인 PCM(Phase Change Material)에 수분과 접촉 시 열을 흡수하는 접촉냉감 효과가 우수한 자일리톨을 첨가한 PCM-α(알파) 프린트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최적의 온도를 유지하는 항온성에 즉각적인 시원함을 주는 접촉냉감이 더해진 이중 쿨링으로 무더운 날에도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네파는 도심과 자연을 넘나들며 아웃도어 웨어를 착용하는 성향을 고려해 다양한 스타일의 아이스콜드 시리즈를 선보였다. 일상복으로 입기 좋은 반팔 티셔츠와 등산용으로 입기 좋은 집업 티셔츠, 쿨비즈룩에 활용하기 적당한 폴로 티셔츠, 자외선 차단 효과로 각광받는 긴팔 티셔츠까지 상황과 목적에 맞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심플형, 절개형, 레터링 프린트형 등 디자인과 멜란지, 메시, 트리코트 등 소재 구성도 다양해 취향에 따라 폭넓게 선택할 수 있다.

대표 제품인 ‘PCM-α 아이스 라운드티셔츠’는 시원한 착용감으로 데일리나 아웃도어 활동 시 입기 좋은 쿨링 반팔 티셔츠 제품이다. PCM-α 프린트 적용으로 시원하고 쾌적한 착용감을 주며 땀이 많이 나는 부위에 메시 소재를 사용해 통풍성을 강화했다. 은은한 광택이 포인트인 소프트 냉감 멜란지 소재에 기하학 프린트를 적용해 세련된 스타일도 연출할 수 있다. 남성용은 망고, 멜란지그레이, 블루, 여성용은 라이트샌드, 레드, 네이비 색상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6만9000원이다.

‘PCM-α 칠리 아이스 집업티셔츠’는 시원한 착용감에 긴팔로 나와 야외활동을 할 때 반팔 제품에 비해 자외선 차단 효과가 있다. PCM-α 프린트를 적용해 시원한 느낌을 주며 냉감 멜란지 소재를 사용해 가볍다. 은은한 광택과 그러데이션 프린트가 디자인 포인트다. 색상은 남성용 라이트멜란지그레이, 블루, 카키베이지, 여성용 라이트멜란지그레이, 레드, 딥멜란지그레이 등 각각 3종이다. 가격은 11만9000원이다.

네파 상품본부장 정동혁 전무는 “올해는 지난해에 비해 야외활동도 늘고 예년보다 더울 것으로 예상되면서 다양한 유형의 냉감 기능성 제품들이 많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며 “네파의 아이스콜드 시리즈는 냉감 기능성 강화를 위해 항온성과 접촉냉감을 동시에 적용해 올여름 탁월한 쿨링감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소희 기자 ash0303@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