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기내 콘텐츠 서비스 ‘스타TV’ 도입… 이달 말 론칭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8-08-07 13:28:00 수정 2018-08-07 13:31:2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이스타항공은 이달 말부터 기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스타TV(STAR TV)’를 도입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스타TV는 기내에서 전용 와이파이를 연결해 데이터 걱정 없이 개인 스마트기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다. 별도 설치 과정 없이 와이파이 연결만으로 활용할 수 있다.

스타TV를 통해 운항스케쥴과 기내면세품, 이스타샵 등 기내 이용 정보가 제공되며 최신 드라마와 예능, 어린이 콘텐츠, 음악 등을 즐길 수 있다. 일부 콘텐츠는 유료로 제공된다. 특히 다시보기 서비스를 통해 여행 관련 예능프로그램 콘텐츠도 이용할 수 있다.

해당 서비스는 정식 론칭에 앞서 이달 중순부터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 공식 론칭 이후에는 동남아 노선과 일부 일본 노선을 시작으로 국제선 전 노선으로 확대 운영될 예정이다. 또한 이스타항공은 스타TV 도입을 기념해 오는 9월 한 달간 모든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스타TV 도입을 통해 기내에서 여행자들이 즐길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확충하게 됐다”며 “향후 개인 스마트기기를 통해 기내 유료 서비스를 주문할 수 있는 간편 구매 서비스도 도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스타항공은 업계 최초로 태블릿을 대여해 영화를 볼 수 있는 ‘에어시네마’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