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스테이트 판교역’ 29일까지 청약… 일부 블록 전매 가능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8-11-29 10:56:00 수정 2018-11-29 10:59:5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현대엔지니어링은 ‘힐스테이트 판교역’ 청약접수를 29일까지 받는다고 밝혔다. 해당 청약은 지난 28일부터 시작됐다. 청약은 별도 청약 통장 없이 인터넷으로 가능하다. 아파트투유 홈페이지나 KB국민은행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다만 블록별로 청약 가능 건수가 1건씩으로 제한된다.

힐스테이트 판교역이 2개 블록(7-1블록, 17블록)으로 구성됐기 때문에 1인당 2건에 한해 청약이 가능하다. 당첨 확률을 높이기 위해 동일 블록에 2건 이상 청약을 할 수는 있지만 현장에서는 무효처리되기 때문에 청약자들은 주의가 필요하다.

당첨이 될 경우 계약금은 10%, 중도금 60%, 잔금 30% 조건으로 진행된다. 중도금 60%는 이자 후불제 조건이 마련됐다. 또한 오피스텔이기 때문에 준공 전까지 전매가 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17블록은 예외다. 오피스텔 규모가 100실 이하(68실)이기 때문이다.

현대엔지니어링에 따르면 힐스테이트 판교역은 알파돔시티 내 실질적인 마지막 주거시설이다. 현재 인허가 중으로 내년 착공 예정인 6-1블록과 6-2블록이 대형 업무시설로 공급될 예정이다. 마지막 주거시설 희소성과 전매 가능 조건, 중도금 조건 등이 알려지면서 지난 23일부터 주말 3일 동안 2만 명 넘는 내방객이 찾았다.

힐스테이트 판교역은 584실 규모로 2개 블록이 모두 판교 알파돔시티 내 위치한다. 공급면적은 전용 기준으로 53㎡와 84㎡다. 시공은 현대엔지니어링이 담당한다.

청약 당첨자는 내달 4일 발표되며 12월 6일부터 7일까지 계약이 진행된다. 입주는 오는 2022년 8월로 예정됐다.

견본주택은 신분당선 판교역 2번 출구에 있는 알파돔타워4(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분당내곡로 117)에 마련됐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전문가 칼럼



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