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GS건설 우크라이나 태양광발전소 참여

동아일보

입력 2019-06-20 03:00:00 수정 2019-06-20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GS건설은 우크라이나 서부 자카르파티아 지역에 설비용량 기준 24MW급 태양광발전소를 개발하는 사업에 참여한다고 19일 밝혔다. 총사업비는 2400만 달러(약 285억 원)로 전체 사업비의 30%는 GS건설에서 출자하고 나머지 70%는 현지 은행에서 차입할 계획이다. 2020년 4월 상업 운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임기문 GS건설 전무는 “이번 태양광발전 사업을 발판으로 우크라이나 신재생에너지 시장에 안정적으로 진입하고 향후 동유럽 국가로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