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車가 바로 中소형 세단 GQ3!” 올해 출시

동아경제

입력 2013-01-21 13:15:11 수정 2013-01-21 13:28:0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신생 중국 자동차 제조사 ‘코로스(Qoros)’가 양산모델인 ‘GQ3’ 소형 세단을 비롯한 두 종류의 콘셉트 모델을 오는 3월 열리는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한다.

코로스가 선보일 차량은 스테이션왜건과 크로스 하이브리드 콘셉트 카로, 두 모델에는 미래의 ‘GQ3’모델에 반영할 디자인 철학이 담겨 있다. 디자인은 전 미니(MIMI) 수석 디자이너 게르트 힐데브란드(Gert Hildebrand)가 맡았다.

가솔린-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특징으로 하는 크로스 하이브리드 콘셉트 카는 엔진이 앞바퀴를 굴리고, 전기 모터가 뒷바퀴를 굴려 사륜구동 굴림 방식을 제한적으로 제공한다.

스테이션왜건 콘셉트의 경우 다양한 시트와 짐칸옵션을 가진 ‘GQ3’ 중 단연 실용적인 모델이라 할 수 있다.

두 모델은 ‘GQ3’의 ‘인텔리전트 모듈러 자동차 플랫폼’과 동일한 플랫폼을 공유한다. 코로스는 생산 효율을 위해 섀시를 공유하고 발 빠르게 신형 모델을 시장에 내 놓을 예정이다.

코로스는 ‘GQ3’를 제네바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한 후 중국 창수에 위치한 공장에서 생산해 올해 말께 유럽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최정은 동아닷컴 인턴기자 yuuwa@naver.com

[핫포토] 짧은 핫팬츠와 볼륨감에 ‘男心 초토화’
[화보] 환상적인 S라인! 그녀의 ‘아찔’한 매력
신형 제네시스, ‘불꽃 보석’ 모양 헤드램프 켜보니…
2013년 K5 하이브리드 가격 내리고 편의사양을…
나에게 너무 큰 간식 “먹으려다 턱빠질라…”
휴게소의 아우디, 여자화장실 난로를… 이럴수가!
세계 자동차社 “미래 폴크스바겐 최고 현대차는…”
‘신내림’ 女 하이틴스타 최근, ‘여신급 미모’ 깜짝!
내달 출시 앞둔 피아트 “미리 만나보는 재미”
오원춘 수감 가능성 ‘호화 교도소’ 내부사진에 분통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