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돼지에 와인 한 잔… 청담동 맛집이 제주에 떴다

황효진 기자

입력 2022-05-19 03:00:00 수정 2022-05-19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R고기 in 제주


‘과연 와인과 돼지고기가 어울리는 조합일까?’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은 제주도에서 찾을 수 있다. 청담동 대표 한우 맛집으로 유명한 ‘R고기’가 최근 제주공항 근처(제주시 서해안로 153)에 흑돼지 레스토랑 ‘R고기 in 제주’(이하 R제주)를 열었다.

R제주는 ‘좋은 고기는 숙성하지 않아도 맛있다’는 레이니 대표의 철학을 돼지고기로 확장한 첫 번째 매장이다. 담백하면서 감칠맛이 풍부한 목살, 누구나 좋아하는 오겹살, 정육점 사장이 팔지 않고 혼자 먹는다는 항정살, 부드러운 가브리살, 쫄깃한 갈매기살 등 최상급 흑돼지를 두툼하게 구워서 풍부한 육즙과 감칠맛을 즐길 수 있도록 부위별로 제공한다.

R제주에는 흑돼지 식당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멜젓이 없다. 멜젓의 맛과 향이 너무 강해서 부위별 차이를 느끼기 어렵기 때문이다. 대신 톡톡 튀는 식감의 청어알젓과 강력한 화력에 특화된 불판에서 구운 묵은지로 감칠맛을 더한다.

식사 메뉴도 다양하다. 돼지고기의 느끼함을 잡아주는 김치찌개와 된장찌개를 비롯해 다른 고기집에서는 접하기 어려운 토마토스튜, 냉모밀 등이 R제주 시그니처 메뉴이다.

특히 청담동 R고기 매장을 제주에 그대로 구현했기 때문에 고급 레스토랑 같은 분위기를 자랑하며 직원들이 숙련된 스킬로 고기를 구워 맛을 살린다. 소주, 맥주는 물론 와인, 위스키 등 다양한 주류도 구비했다. 테이블 간 간격이 넓고 최상의 배기 시설을 갖추고 있어 식사 후에도 옷에 냄새가 배지 않는다.

매일 오후 2시부터 10시까지 문을 열고 예약제로 운영한다. 정기 휴일은 매주 수요일이다.

황효진 기자 herald99@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