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초복 맞아 ‘삼계탕 나눔데이’ 진행…지역 어르신 160명 초청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07-16 14:05:00 수정 2019-07-16 14:13:1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지역 어르신에 뉴오리진 레시피 홍삼 삼계탕·효꾸러미 전달

유한양행은 지난 13일 초복을 맞아 소외된 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삼계탕 나눔데이’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행사는 유한양행 임직원 봉사자 28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사당종합사회복지관(서울시 동작구 사당동 소재)에서 이뤄졌다. 어르신 160명을 대상으로 직접 만든 삼계탕을 대접하고 유한양행 해피홈과 안티푸라민으로 구성된 ‘효꾸러미’를 전달했다. 봉사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정성스럽게 어르신들의 식사 준비를 도왔으며 거동이 힘든 어르신댁을 방문해 삼계탕과 효꾸러미를 전달하기도 했다.
이날 유한양행은 건강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뉴오리진의 홍삼제품을 활용한 레시피를 선보였다.홍삼 삼계탕과 홍삼 소금을 만들어 어르신들에게 대접했다. 또한 뉴오리진 셰프가 봉사활동에 참여해 특제 소스로 만든 수삼샐러스를 제공했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 지치기 쉬운 어르신들을 위해 작은 도움이라도 드릴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역사회 나눔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한양행 삼계탕 나눔데이는 지난 2017년 처음 시작해 올해 3년째를 맞았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