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고한읍에서 사랑의 헌혈 캠페인

김재범 전문기자

입력 2020-03-25 15:24:00 수정 2020-03-25 15:25:2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강원랜드(대표 문태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즘(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해 25일 본사, 함백기숙사 복지관, 구공탄시장 등 고한읍 일대에서 임직원과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헌혈 캠페인을 실시했다.

대기시간 단축과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레드커넥트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참가자들의 발열 및 호흡기 증상, 해외여행 이력 등 사전 전자문진을 실시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헌혈대상자들이 안심하고 헌혈할 수 있도록 버스내부와 채혈기구 등을 수시로 소독하고, 채혈 요원들은 손 소독과 마스크 착용 등 위생관리를 했다.

강원랜드 사회공헌팀 관계자는 “단체 헌혈이 많이 취소됐다는 소식을 듣고 휴업 중임에도 불구하고 주민들과 함께 헌혈 캠페인을 펼치게 됐다”며 “코로나19와 혈액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의료현장에 작은 보탬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강원랜드는 2003년 대한적십자사와 헌혈 약정 MOU를 체결하고 지속적인 사내 헌혈 캠페인을 펼쳐 지난해까지 6300여명의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최근에는 코로나19의 지역 확산 방지와 어려움 극복을 위해 방역도움센터 운영, 임직원 성금 모금 캠페인, 강원도 감자 팔아주기 운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