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백범 증손녀, 태국 최대 그룹 회장 아들과 결혼

신진우 기자 , 최지선 기자

입력 2022-11-28 03:00:00 수정 2022-11-28 03:49:1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막내 손자’ 故 김휘 씨의 둘째 딸
양가 어머니들의 인연으로 만나
신랑 모친 한국계… 태국 왕실도 축하


백범 김구 선생의 증손녀(앞줄 오른쪽)와 태국 재계 1위인 CP그룹 수파낏 치라와논 회장(뒷줄 왼쪽)의 아들(앞줄 왼쪽)이 결혼식을 올리고 있다. 수파낏 회장 부인인 마리사 특별고문(뒷줄 왼쪽에서 두 번째)은 한국계다. 인스타그램 캡처

백범 김구 선생의 증손녀가 태국 최대 그룹 집안의 자제와 결혼했다. 모친끼리 인연으로 알게 된 두 사람은 26일(현지 시간) 태국 왕실의 축하까지 받으며 결혼식을 치른 것으로 전해졌다.

27일 외교가에 따르면 이번에 결혼한 증손녀는 김구 선생의 막내 손자인 김휘 씨(작고)의 2녀 중 둘째다. 신랑은 태국 재계 1위인 CP그룹 회장의 아들이다. CP그룹은 식품분야 ‘CP푸드’, 유통분야 ‘CP올’, 통신·미디어분야 ‘트루’ 등을 운영하며 지난해 기준 약 72조 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번에 결혼한 두 사람은 오랜 기간 알고 지낸 모친 간 인연으로 자연스럽게 만난 사이로 알려졌다. 이들은 미국에서 유학 생활을 할 당시에도 친구로 지내는 등 인연을 이어오다 결혼까지 하게 됐다고 한다. 결혼식에는 한국과 태국 양측에서 1000명가량이 초청된 것으로 전해졌다.

신랑의 모친은 수파낏 치라와논 CP그룹 회장의 부인인 마리사(한국명 강수형) CP그룹 특별고문. 마리사 특별고문은 한국계로 한국에서 태어나 고등학교까지 마치고 미국 뉴욕대에서 공부했다. 수파낏 회장과 마리사 특별고문은 19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참석한 한덕수 국무총리 간담회에 참석하기도 했다. 김휘 씨의 부인은 작고한 한상태 전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지역 사무처장의 딸이다.

신랑은 미국 하버드대를 졸업한 후 스위스 금융회사에서 애널리스트로 근무하다가 현재는 CP그룹의 자회사로 대형마트인 ‘마크로’에서 최고경영자로 재직 중이다. 신부도 미국에서 대학을 졸업한 후 미국의 다국적 기업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진우 기자 niceshin@donga.com
최지선 기자 aurinko@donga.com

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