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히알루론산 필러 ‘비소프트’ 4종 병원 공급 시작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08-14 16:57:00 수정 2019-08-14 17:55:55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종근당은 최근 부위별 맞춤 사용이 가능한 히알루론산(HA) 필러 ‘비소프트(Bi-soft)’ 4종을 출시하고 판매에 들어간다고 14일 밝혔다. 필러는 의료기기로 분류되기 때문에 병원에서 의료진들에 의해 전문적인 시술을 받아야 한다. 특히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성능 뿐 아니라 의료진 시술 편의성을 높은 것이 특징으로 의사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이 기대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비소프트 주성분은 히알루론산(hyaluronic acid)으로 피부 내에서 콜라겐 생성을 자극해 피부재생을 촉진한다. 이를 통해 탄력을 높이고 주름을 개선하는 데 효과적이라고 종근당 측은 설명했다. 시술 후에는 체내에서 일정기간 유지되다가 몸속으로 흡수된 후 소멸되기 때문에 안전성도 우수하다고 강조했다.

비소프트는 S와 M, L, XL 등 총 4개 라인업으로 판매된다. 각 제품 물성에 따라 다양한 부위에 맞춤 사용이 가능하다. S 모델은 눈가와 입술, 입술 주변 얇은 피부 주름에 유용하며 M과 L은 팔자주름과 광대, 코, 입꼬리, 턱으로 이어지는 마리오넷 라인 등에 효과적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XL은 관자놀이와 광대, 볼, 턱 등 얼굴 볼륨을 살리는 데 사용 가능한 제품이다.
종근당 측은 비소프트는 프랑스에서 특허 받은 인체공학 디자인이 적용돼 시술 편의성과 정밀함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특히 주사기는 밀대 크기를 키워 엄지손가락이 아닌 손바닥으로 주사할 수 있게 새롭게 디자인됐다. 시술 시 주사기 흔들림과 과도한 압력을 방지한 것이 특징이라고 전했다.

종근당 관계자는 “비소프트는 4종으로 구성돼 다양하게 적용이 가능하고 편의성과 정밀성이 우수해 의료진과 환자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제품”이라며 “이번 비소프트 출시를 통해 필러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고 관련 분야 전문성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