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인도네시아 지진에 “깊은 애도…50만 달러 지원”

뉴시스

입력 2022-11-22 15:26:00 수정 2022-11-22 17:27:2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인도네시아 서자바주 치안주르 리젠시에서 21일(현지시간) 강진으로 수백 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가운데, 정부가 50만 달러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임수석 외교부 대변인은 “수많은 희생자가 발생한 데 대해 유가족과 인도네시아 국민들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를 표한다”며 이같이 전했다.

임 대변인은 “우리 정부는 인도네시아에 50만 달러 규모의 긴급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기로 결정했다”며 “지진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도네시아 국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 기상기후지질청(BMKG)은 21일(현지시간) 오후 1시 21분 서자바주 치안주르 리젠시에서 규모 5.6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원 깊이는 10㎞다.

인도네시아 국가재난방지청(BNPB)은 이번 지진으로 62명이 사망했으며 수백 명이 다쳤다고 밝혔다.

지방 정부가 집계한 인명 피해 규모는 이보다 더 큰 것으로 알려졌다.

일간 콤파스는 서자바주 정부 발표를 인용해 사망자 수가 162명이라고 보도했고, 1만3000여 명이 넘는 이재민이 발생했다고 전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