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팬들 찬열 탈퇴 요구…“SM 황당무계 입장”

디지털뉴스팀

입력 2020-10-30 09:04:00 수정 2020-10-30 16:49:2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그룹 엑소 멤버 찬열이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팬들이 그의 탈퇴를 촉구하는 성명문을 발표했다.

29일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엑소 갤러리’는 “EXO라는 이름은 태양계 외행성을 뜻하는 ‘exoplanet’에서 모티브를 얻었으며, ‘미지의 세계에서 온 새로운 스타’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며 “팬들은 오랜 여정을 함께 했던 스타 한 명을 원래의 세계로 되돌려 보내려 한다”고 성명문을 냈다.

이들은 소속사를 향해서도 “금일 찬열의 사생활 문제가 불거진 이후,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입장이 없다’라는 황당무계한 입장을 내놓았다”며 “팬들은 소속 가수를 제대로 관리해야 하는 매니지먼트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지 못했다는 것으로 해석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찬열 또한 이번 논란에 대해 별다른 입장을 발표하고 있지 않기에 팬들은 찬열을 그룹에서 배척시키고 더 이상 그를 수용하지 않기로 의견을 모았다”며 “EXO 갤러리 일동은 정도를 지키지 못하고 한 사람에게 크나큰 상처를 안긴 찬열의 풍기 문란했던 과거를 결코 용인할 수 없는 바,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하루속히 찬열을 EXO에서 탈퇴시키길 강력히 촉구하는 바이다”고 전했다.

지난 28일 한 온라닌 커뮤니티에는 “안녕하세요 ㅇㅅ 멤버 ㅂㅊㅇ 전 여자친구입니다”는 제목으로 사생활 폭로 글이 올라왔다. 누리꾼들은 해당 글의 폭로 대상을 찬열로 추정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