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 최소 픽셀 이미지센서 삼성전자, 공개… 연내 양산

곽도영 기자

입력 2022-06-24 03:00:00 수정 2022-06-24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삼성전자는 업계 최소인 0.56μm(마이크로미터·1μm는 100만분의 1m) 크기의 픽셀(화소) 2억 개를 탑재한 초고화소 이미지센서 ‘아이소셀(ISOCELL) HP3’를 23일 공개했다. 양산은 연내 진행될 예정이다.

1.4분의 1인치 규격인 삼성전자 아이소셀 HP3는 픽셀 크기를 기존 제품 대비 12% 줄여 모바일기기에 탑재할 카메라 모듈 크기를 최대 20%까지 줄일 수 있게 했다.

아이소셀 HP3에는 2억 개 화소 전체를 활용하는 자동 초점 기술 ‘슈퍼 QPD’가 적용됐다. 초당 30 프레임 8K 초고해상도, 120 프레임 4K 고해상도 영상을 지원해 영화 촬영 수준의 ‘시네마 카메라’ 성능을 구현하며 14비트(bit) 지원으로 이전 제품 대비 색 표현력이 64배 향상됐다.

곽도영 기자 now@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