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첨단 제조로봇 5G 실증환경 구축

전남혁 기자

입력 2022-01-17 03:00:00 수정 2022-01-17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계약 체결

KT는 한국로봇산업진흥원(KIRIA)과 함께 ‘5세대(5G) 통신망 첨단제조 실증환경 테스트베드 구축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진행하는 475억 원 규모의 ‘5G 기반 첨단 제조로봇 실증 기반 구축사업’의 1차 사업으로, 실제와 유사한 모의 제조환경의 실증 인프라와 가상환경을 구축해 첨단 제조로봇 실증환경을 제공하는 것이다.

이번 사업을 위해 KT는 협동로봇, 자율주행 모바일 로봇, 산업용 로봇 등 다양한 종류의 첨단 제조로봇을 대구에 위치한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실증지원센터에 공급한다. KT는 이와 더불어 작업현장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가상현실(VR) 기반 테스트베드 설비의 시뮬레이션 시스템을 마련하고, 데이터 실시간 공유와 로봇동작 실시간 모니터링 및 제어를 위한 5G 관제 기반 시설도 구축할 예정이다.

이상호 KT 인공지능(AI) 로봇사업단 단장은 “이번 사업으로 디지코 KT의 핵심 사업 중 하나인 로봇 분야에서 KT의 역량을 증명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전남혁 기자 forward@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