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코리아, 브루잉카 캠페인 마무리…전국 1300명에 음료 전달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8-30 10:16:00 수정 2021-08-30 11:28:22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타벅스커피코리아(스타벅스코리아)가 프리미엄 소형 자동차 브랜드 MINI 코리아와 협업한 ‘MINI+STARBUCKS Brewing Car’(브루잉 카) 캠페인을 마무리했다고 30일 밝혔다.

브루잉 카는 고객 사연을 토대로 특별한 인물을 찾아가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는 캠페인이다. MINI 코리아의 신차에 스타벅스 매장과 동일한 커피 머신을 설치하고, 스타벅스 바리스타가 직접 커피를 제조해 제공했다.

브루잉 카는 기존 10곳에서 1곳을 더 추가해 부산·광주·대구·공주·경기·서울 등 우리 지역사회 11곳의 의미 있는 장소를 방문했고, 음료 1300잔과 ‘라이스 칩’ 푸드 1100여개를 전달했다.

브루잉 카는 운영을 시작한 9일부터 25일까지 총 1619km를 달렸다. 지난 19일엔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 신호등 봉사를 하는 광주 지역 공공근로 어르신들과 실버 택배 어르신들에게 시원한 휴식시간을 선물하고 싶다는 이웃의 사연을 바탕으로 약 100잔의 음료와 푸드를 전달했다.

첫날 서울 국립경찰병원을 비롯해 부산시 의료원과 전남 목포시 의료원 등 의료진을 위한 응원의 커피 전달도 계속됐다. 또 코로나19 자가격리자를 위한 구호물품 지원, 취약계층 물품 지원 등 다양한 지원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에도 방문해 120잔의 음료와 푸드를 전달했다.

송호섭 스타벅스코리아 대표는 “이번 MINI와의 브루잉 카 운영은 단순한 협업 프로모션을 넘어 두 브랜드가 가장 잘 할 수 있는 분야인 커피와 자동차를 통해 지역사회에 응원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사회공헌 캠페인의 일환”이라며 “앞으로도 커피라는 매개체를 통해 지역사회에 따뜻한 메시지를 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