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한국문화정보원, 공공저작물 확충사업 업무협약 체결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6-15 13:47:00 수정 2021-06-15 13:50:3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사장 김춘진)와 한국문화정보원(문정원·원장 홍희경)은 지난 11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한국전통식품문화관 이음 3층 ‘식품명인체험홍보관’에서 공공저작물 고품질 확충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문정원의 공공저작물 확충사업에 aT가 대상기관으로 선정되어 이뤄진 것으로, 양 기관은 대한민국식품명인의 전통식품 제작과정에 참여하여 전통문화를 기록화 하고, 국민이 저작권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500여 건의 자료를 공공저작물로 개방할 예정이다.

‘대한민국식품명인’은 전통식품의 명맥을 유지·계승하기 위해 20년 이상 한 분야에서 전통방식을 원형 그대로 보존하고 실현한 장인을 지정하는 제도로, 이와 관련된 자료는 저작물로서의 보존 가치와 우수성이 인정된다.

조윤주 관장은 “식품명인체험홍보관은 우수한 대한민국식품명인의 전통식품 명맥 유지 및 계승을 위해 함께 알리는 곳”이라며 “우수한 우리 전통식품의 기록화를 기대하고 세계로 알리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