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노조, 학교 발전기금 1억원 기부

태현지 기자

입력 2021-04-12 03:00:00 수정 2021-04-12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비즈&에듀]평택대학교


평택대 직원노조가 학교 정상화와 발전을 위해 대학에 1억 원의 발전기금을 기부했다.

7일 평택대에 따르면 전국대학노동조합 평택대지부는 6일 오후 평택대 본관 3층 회의실에서 학교에 학생장학금과 대학정상화 명목의 발전기금 1억 원을 쾌척했다. 이날 발전기금 전달식에는 평택대 김문기 총장직무대행, 전국대학노동조합 평택대지부 이현우 지부장 등이 참석했다.

김문기 총장직무대행은 “전국대학노동조합 평택대지부가 학교가 임시이사 체제로 어려운 때에 학교발전의 큰 밑거름이 돼줬다”면서 “발전기금 기부가 하나의 씨앗이 돼 모든 대학 구성원이 우리 대학의 발전을 염원하고 우선하는 문화로 자리 잡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국대학노동조합 평택대지부 이현우 지부장은 “학교를 사랑하는 조합원들의 뜻이 모아져 단 한 사람의 반대 없이 학교에 기부하기로 결의했다”며 “이 기금이 학생과 학교를 위해 쓰이길 바라고 우리 조합은 향후에도 학교의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평택대는 2018년 말 임시이사 체제에 들어갔으나 그동안 여러 가지 학내 갈등을 겪었고 지난해에는 직원노조의 파업까지 일어나는 등 학교 분쟁이 끊이지 않았다. 그러나 2020년 말 2기 임시이사회 체제를 맞아 새롭게 학교본부를 개편하는 등 빠르게 학내 안정화를 만들어가고 있다. 특히 이번 직원노조의 발전기금 기부에 따라 평택대가 노사화합을 통한 대학 정상화의 새로운 모델을 만들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태현지 기자 nadi11@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