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거운 ‘삶의 십자가’ 다시 시작하는 부활절

동아일보

입력 2021-04-02 03:00:00 수정 2021-04-02 09:01:1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삶의 십자가가 더욱 무거워졌다. 부활절은 마음을 다잡고 다시 일어서는 첫발의 시작이 될 것이다. 사진은 사람들이 부활절이면 십자가를 지고 오른다는 괌섬의 람람산에 있는 나무 십자가들.

동아일보DB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