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빠른 행보 모하메드 왕세제, 삼성전자 화성사업장 방문

김예윤 기자

입력 2019-02-26 19:26:00 수정 2019-02-26 19:29:2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26일 삼성전자의 경기 화성사업장을 방문한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UAE) 왕세제 겸 통합군 부총사령관이 개인 트위터를 통해 방문 소감을 남겼다.

이날 모하메드 왕세제는 화성사업장을 방문 직후인 오후 5시30분에 트위터에 삼성 이재용 부히장 등과 함께 찍은 사진을 여러 장 올리며 실시간으로 방한행보를 알렸다. 그는 수행단과 찍은 사진만 아니라 어린이 5명을 포함한 가족인 것으로 보이는 인물들과 찍은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모하메드 왕세제는 트위터를 통해 “삼성 반도체 연구 센터를 방문을 통해 한국 기업과의 협력을 확대하는 일과 삼성의 혁신과 인공지능 기술 활용에 큰 관심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이날 모하메드 왕세제는 빅데이터, 인공지능(AI), 센서 기술, 차세대 통신 등 첨단 기술을 접목해 스마트 팩토리로 구축한 삼성의 반도체 제조 공정 소개에 특히 관심을 나타낸 것으로 알려졌다.


김예윤기자 yeah@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