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joy Life]아웃도어에서 일상 룩까지, 활용도 높아

이정원 기자

입력 2016-10-20 03:00:00 수정 2016-10-20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마운티아

베르디재킷

 “경량 다운이 늦가을을 지켜줘요.”

 10월 중순을 지나 가을도 어느덧 중반을 넘어섰다. 제법 차가워진 공기에 일교차가 큰 요즘, 가벼운 부피감과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경량 다운재킷을 찾는 사람이 늘고 있다.   마운티아는 이처럼 변덕스러운 날씨로 옷 입기 애매한 가을 환절기를 겨냥해 활용도 높은 경량 다운재킷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깔끔한 디자인에 퀼팅 라인으로 차별화를 준 재킷은 물론이고 세련된 톤다운 컬러부터 화사한 색감까지 아웃도어와 시티 룩을 아우르는 디자인으로 제품의 스펙트럼을 넓혔다.

 아웃도어 특유의 기능성 소재를 적용해 활동성과 보온성을 갖추고, 디자인까지 더해 활용도를 높인 다양한 마운티아 경량 다운재킷을 만나보자.



세련된 퀼팅 패턴으로 스타일지수 UP

 스와트다운재킷은 독특한 퀼팅 라인이 돋보이는 경량 다운재킷으로, 일본 도레이사(社)의 신축성이 우수하고 가벼운 원단을 사용해 활동성을 높인 점이 특징이다. 옆구리 부분에는 파워 스트레치 원단이 적용돼 산행 시는 물론이고 도심에서의 가벼운 러닝 등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에도 착용하기 적합하다. 여성용의 경우 은은한 멜란지 프린트 소재를 적용해 포인트를 줬다. 가격은 남성용, 여성용 모두 12만 원.

 카푸다운재킷은 가벼운 야외활동 시 부담 없이 착용할 수 있는 기본 형태의 경량 다운재킷이다. 심플한 가로줄 퀼팅은 사선 처리돼 입었을 때 슬림하게 라인을 살려줄 뿐 아니라 세련된 느낌을 더해준다. 남성용과 여성용 모두 3가지 색상으로 취향에 따라 골라 입을 수 있다. 가격은 8만9000원.

 가벼운 소재의 사용과 노출 지퍼로 포인트를 준 베르디재킷은 멋스러운 사각퀼팅이 특징인 경량 패딩재킷이다. 가벼운 원단을 사용해 움직이기 편안하면서도 방풍 기능이 적용돼 체온은 따뜻하게 유지해줘 일교차가 큰 환절기 외투로 제격이다. 심플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과 색상으로 일상에서 다용도로 활용하기 좋다. 가격은 7만8000원.

이정원 기자 jw7@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