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머스’ 정유경, 스톰 열창… 관중석 난입까지 ‘흥 폭발’

동아경제

입력 2015-12-16 11:18:00 수정 2015-12-16 11:18:4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루머스 정유경. 사진=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 방송화면

‘루머스’ 정유경, 스톰 열창… 관중석 난입까지 ‘흥 폭발’

‘슈가맨’에 루머스 정유경이 출연해 근황을 밝혔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 출연한 정유경은 “연예계를 완전히 떠난 것은 아니었다”고 근황을 밝혔다.

정유경은 “어느 날 뮤지컬을 보러 갔는데, 그때는 연예인들이 뮤지컬을 많이 하던 시기가 아니었다. 저 길이 내가 가야할 길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뮤지컬 배우로 전향해 계속 뮤지컬을 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정유경은 “루머스로 6개월 동안 활동했고, 음악 방송도 한 번 출연했다”며 “DJ 분들이 나이트클럽에서 ‘스톰’을 틀어서 히트된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정유경은 ‘스톰’ 무대를 선보이며 직접 관중석에 난입해 관객과 함께 춤을 추는 등 흥을 폭발시켜 눈길을 끌었다.

유재석과 조권, 제아도 무대로 나와 막춤을 추는 등 분위기를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