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폴포츠와 얼굴 맞댄 인증샷, 불후의 명곡 듀엣으로 출연예정이라는데…

동아경제

입력 2015-10-03 15:13:00 수정 2015-10-03 15:25:5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알리·폴포츠와 얼굴 맞댄 인증샷, 불후의 명곡 듀엣으로 출연예정이라는데…

가수 알리가 세계적인 테너 폴포츠와 찍은 인증샷을 공개했다.
사진 = 알리 SNS

알리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판소리 배우기 전. 어린 시절 그녀의 '밤의 여왕 아리아'를 들으며 성악가도 꿈꾸었다는.. 난 정말 노래가 좋았나 봐! 가문의 영광 #조수미 선배님 편. #폴포츠 #알리의 듀엣. #불후의 명곡 기대되시죠? 본방사수!”라는 글과 함께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 그리고 테너 폴포츠와 함께 한 인증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알리는 폴포츠와 가까이 맞댄 채로 미소를 짓고 있다.


알리는 최근 녹화가 진행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조수미 편에서 우리나라 대표적 국민 가곡인 ‘그리운 금강산’으로 폴포츠와 첫 듀엣 호흡을 맞춘 것으로 알려졌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