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상반기 신입·경력사원 공채 진행…약 300명 채용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02-11 20:17:00 수정 2019-02-11 20:20:2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제주항공은 2019년 상반기 신입사원 및 경력사원 공채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항공기 신규 도입과 노선 확대를 앞두고 약 300명 규모 채용에 들어간다는 설명이다.

채용 부문은 객실승무원과 정비사, 운송 및 운항통제, 운항(일반), 인사, 교육, 구매, 재무기획, 영업, 마케팅, 대외협력, 안전보안 등이다. 객실승무원 채용 규모는 약 130명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다. 특히 시장 점유율 확대를 위한 거점 다변화 전략에 맞춰 부산과 대구, 무안 등 지방공항에서 근무할 승무원을 약 60명 선발할 계획이다.

안전운항체계 확립을 위한 정비 인력 채용 규모는 70여 명이며 각 지역별 특성화고 출신 인력 확보에도 나선다.

입사지원서는 오는 22일 오후 6시까지 채용홈페이지를 통해 접수받는다. 합력자와 향후 전형일정은 입사지원 마감일에 게시판을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

모든 직종은 외국어 우수자와 보훈대상자를 우대한다. 객실승무원은 각 취항지 언어특기자를 우대한다. 전형절차는 지원서 접수 후 온라인 인성검사를 진행하며 운항관리사와 정비사는 직무능력 평가를 위한 필기전형이 이뤄진다. 이후 2차례 면접과 신체검사를 거쳐 최종합격자가 선정된다. 쌍방향 커뮤니케이션 활성화를 위해 면접대상자들과 모바일 메신저에서 질의응답 채팅방이 운영된다.

채용 정보 제공을 위해 광주여대(11일)를 시작으로 제주대와 한서대 서산캠퍼스(12일), 부산여대·계명대(13일), 부천대(18일), 한국항공대(19일) 등 취항 지역 전국 7개 대학교에서 채용설명회가 진행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좋은 일자리 만들기는 기업이 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사회적 책임”이라며 “올해 연말까지 항공기 45대 규모 기단을 갖춰 약 80개 노선에 취항할 계획인 만큼 적극적으로 인력 채용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주항공은 지난해 총 744명을 신규 채용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