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10명 중 8명, 투잡 할래” …선호 투잡 유형 1위는 ‘재능형 투잡’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입력 2017-06-19 10:03:00 수정 2017-06-19 10:07:1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그래픽=사람인 제공

팍팍한 경제사정에 투잡을 원하는 직장인들이 늘어나고 있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재능마켓 오투잡과 함께 직장인 986명을 대상으로 ‘투잡 의향’에 대해 조사한 결과, 77%가 ‘투잡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선호하는 투잡 유형은 ▲취미 및 특기 활용한 ‘재능형 투잡’(33.7%)이 1위를 차지했다. 최근 온라인 마켓을 중심으로 한 재능 판매가 활발해지는 추세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다음으로 ▲주말 아르바이트 활용한 ‘아르바이트형 투잡’(27%) ▲본업 기술을 활용한 ‘본업형 투잡’(20.8%) ▲ 은퇴 및 퇴직 대비한 ‘창업형 투잡’(17.3%) 등이 있었다.

투잡을 하고 싶은 이유로는 ‘월급으로는 생활이 힘들어서’(57.3%, 복수응답)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 이어 ‘결혼, 빚 청산, 노후 등 목돈 마련을 위해서‘(35.4%), ‘창업 등 새로운 커리어를 위한 준비차원에서’(23.7%), ‘취미 및 특기 적성을 살리고 싶어서’(22.3%)가 있었다. 이밖에 ‘여행, 쇼핑 등 하고 싶은 것이 있어서’(18.3%), ‘본업의 전문성을 높일 수 있어서’(10%) 등의 답변도 있었다.

투잡을 위해 투자할 수 있는 하루 평균 시간은 ‘3시간’이 29.5%로 1위를 차지했다. 뒤이어 ‘2시간’(19.6%), ‘4시간’(19%), ‘5시간’(13.4%), ‘6시간’(9.1%)이었으며, 평일보다는 주말에 하고 싶다는 의견이 60.1%로 과반 이상이었다.

또, 투잡으로 기대하는 수익은 평균 91만원으로 집계됐다. 구체적으로는 ‘50만원’(22.9%), ‘100만원 이상’(19.2%), ‘30만원’(16.9%), ‘40만원’(7%), ‘60만원’(7%) 등이었다.

그렇다면 실제 투잡을 하고 있는 직장인들의 수익은 얼마나 될까? 현재 투잡을 하고 있는 직장인(130명)이 실제 벌고 있는 수익은 평균 75만원으로 집계돼 기대 수익보다는 약 16만원 정도 적게 벌고 있었다. 이들 중 대다수는 투잡 사실에 대해 회사에 알리는 것을 꺼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투잡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회사에 오픈하지 않는 직장인은 70.8%에 달했다. 그 이유로는 ‘업무에 소홀해 보일 것 같아서’(66.3%, 복수응답), ‘사생활을 알리고 싶지 않아서’(64.1%), ‘인사평가에 좋지 않을 것 같아서’(32.6%), ‘관련된 질문을 받는 것이 귀찮아서’(27.2%) 등을 들었다.

한편, 투잡이 현 직장의 업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전혀 떨어지지 않았다’라는 답변이 63.1%였으며, ‘약간 떨어졌다’(22.3%), ‘도움이 되었다’(14.6%)로 나타나 투잡이 본업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생각하는 경향이 높았다.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