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황창규 회장 배임 의혹’ KT 광화문 사옥 압수수색

뉴스1

입력 2019-07-15 13:26:00 수정 2019-07-15 13:26:4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 News1

경찰이 황창규 KT 회장의 경영고문 부정위촉, 업무상 배임 의혹과 관련해 KT 사옥을 15일 압수수색했다.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이날 오전 KT 광화문 사옥에 수사관을 보내 KT 본사에 대해 압수수색을 실시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압수수색을 통해 자문역 선정 관련 서류와 파일 등을 압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3월26일 KT 새노조와 약탈경제반대행동은 황창규 회장에 대해 Δ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상 업무상배임죄 Δ조세범처벌법위반죄 Δ횡령죄 Δ뇌물죄 혐의로 검찰에 고발장을 제출한 바 있다.

이들은 황 회장이 2014년 취임 이후 전직 정치인 등을 경영고문으로 위촉하고 자문료 명목으로 총 20억원가량을 줬다고 주장하고 있다.

고발 사건 수사를 맡은 서울중앙지검 조사2부(부장 노만석)는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에 배당해 수사지휘를 하고 있다.


(서울=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