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에 개인기 시키는 수지..'간식 받곤 뒤도 안 돌아봐'

노트펫

입력 2019-11-11 17:08:34 수정 2019-11-11 17:10:4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노트펫] 가수 겸 배우 수지가 반려견 데지에게 개인기를 시키는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 10일 수지는 자신의 SNS에 '데지'라는 짧은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숮이(@skuukzky)님의 공유 게시물님, 2019 11월 9 6:16오전 PST

영상 속 수지는 반려견 데지와 눈높이를 맞추기 위해 쭈그리고 앉아 개인기를 시킨다.

시선을 간식에 고정한 채 신이 난 데지에게 수지는 "인사!"라고 말한다.

그 말을 듣고 데지는 고개를 빠르게 까딱거린 뒤 다시 간식을 빤히 쳐다본다.

칭찬을 해주며 데지에게 간식을 준 수지.

이를 받아먹은 데지는 잠시 수지의 손을 스캔하더니 간식이 없는 것을 확인하고 뒤도 돌아보지 않고 쌩하니 가버린다.

해당 영상을 본 팬들은 "데지가 간식만 얻어먹고 잽싸게 딴 데로 가는데요", "꿀 떨어지는 수지언니와 댕댕이", "수지랑 댕댕이 둘 다 넘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수지는 지난 6월 SNS를 통해 새 식구 데지를 소개한 바 있다. 현재 반려견 데지, 데이먼과 함께 지내고 있으며, SNS를 통해 종종 근황을 전하고 있다.

* 본 기사의 내용은 동아닷컴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