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봄부터 프라하 취리히 등 유럽 4개 도시 운항 3년만에 재개

뉴스1

입력 2023-01-20 09:45:00 수정 2023-01-20 09:45:3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대한항공 항공기

대한항공이 오는 3월말부터 유럽 주요 도시 4곳의 운항을 재개한다고 20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3월말 인천~프라하, 인천~취리히를 시작으로 4월말 인천~이스탄불, 인천~마드리드 노선을 각각 주3회 운항한다. 2020년 3월 코로나19 영향으로 운항을 중단한 지 약 3년 만이다.

인천~프라하 노선은 3월27일부터 월·수·금 주3회, 인천~취리히 노선은 3월28일부터 화·목·토 주3회, 인천~이스탄불 노선은 4월24일부터 월·수·금 주3회, 인천~마드리드 노선은 4월25일부터 화·목·일 3회 운항을 재개한다.

대한항공은 올해 본격적인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맞아 증가하는 해외여행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여객 서비스 정상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서울=뉴스1)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