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전 차종 출고 중단 이유 ‘삼각대 반사성능’ 때문… 2월 중순 출고 재개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3-01-30 18:02:00 수정 2023-01-30 18:13:1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폭스바겐코리아, 1월 27일부 전 차종 출고 중단
독일 본사 요청
삼각대 반사성능 기준보다 낮아 조치 중
“법적사항 아니지만 고객 안전 위한 조치”


폭스바겐코리아는 최근 이슈가 된 전 차종 출고 중단이 삼각대 반사성능이 기준치를 부합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30일 밝혔다. 출고 중단은 지난 27일 독일 본사 요청으로 이뤄졌다고 한다.

폭스바겐코리아에 따르면 삼각대를 신차에 포함하는 것은 수입판매사의 법적사항은 아니지만 국내 도로교통법상 운전자는 삼각대를 보유해야 하기 때문에 이번 출고 중단은 고객 안전을 위한 해결책을 모색하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폭스바겐코리아 관계자는 “반사성능이 기준에 부합하는 삼각대 제품으로 교체한 후 출고를 정상화할 계획”이라며 “오는 2월 중순부터 출고가 재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조치로 고객들께 불편함을 끼친 것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덧붙였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