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추석맞이 무상점검 서비스’ 제공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8-09-18 15:21:00 수정 2018-09-18 15:25:0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르노삼성자동차는 19일부터 21일까지 전국 직영 서비스센터(일산, 신호 지점 제외)에서 ‘추석맞이 무상점검 서비스’가 제공된다고 밝혔다.

해당 기간 입고된 차량은 냉각장치를 비롯해 배터리와 공조장치, 각종 오일류, 와이퍼 블레이드, 타이어 공기압 등 주요 부품에 대한 무상점검을 받게 된다. 또한 워셔액과 오일류는 부족할 경우 보충 서비스도 제공된다.

안경욱 르노삼성 애프터세일즈 상무는 “장거리 이동이 많은 추석을 맞아 안전한 여행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이번 서비스를 기획했다”며 “특히 타이어와 브레이크 등 안전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부품은 장거리 운전을 앞두고 필수적으로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르노삼성은 소비자를 위한 가치를 추구하는 ‘비전 2022’의 일환으로 앞으로도 혁신적인 서비스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르노삼성은 최근 차량 보유자를 위한 멤버십 차량 관리 애플리케이션 ‘마이 르노삼성(My Renault Samsung)’을 선보였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차량 정비 예약과 이력 조회, 보증기간 확인 및 연장, 멤버십 혜택, 상담, 이벤트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엔진오일과 배터리, 타이어 등 각종 소모품 교환 및 점검 주기에 대한 알림 서비스도 제공되며 긴급상황 시에도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