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최몽룡 교수, 집필진 사퇴 '논란'

동아경제

입력 2015-11-07 10:57:00 수정 2015-11-07 11:00:51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최몽룡 서울대 명예교수 (사진:채널A캡쳐)
성추행 최몽룡 교수, 역사교과서 집필진 사퇴 '논란'

최몽룡 서울대 명예교수가 여기자 성추행 논란에 자진사퇴 의사를 밝혔다.

6일 최몽룡 교수는 "부담을 주고 싶지 않다"며 국사편찬위원회에 집필진 사퇴의사를 전달했다. 최몽룡 교수는 국정 역사교과서의 대표집필진이다.

국사편찬위원회는 보도자료를 통해 "최몽룡 명예교수가 올바른 역사교과서 편찬에 걸림돌이 되지 않기 위해 집필진에서 사퇴하겠다는 뜻을 전해 왔다"며 "최몽룡 교수의 집필진 사퇴 의견을 존중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앞서 4일 최 교수는 국정교과서 대표 집필진으로 초빙된 뒤 기자들과 자택에서 식사를 하는 과정에서 모 일간지 여기자에게 부적절한 언행을 했다는 논란에 휩쌓인 바 있다. 여기자의 볼에 뽀뽀를 하고 신체를 더듬는 등의 성추행 사실까지 알려져 논란은 점차 커질 전망이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