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선글라스, 김연아 스케이트 사려면 얼마?

동아경제

입력 2013-01-18 11:03:00 수정 2013-01-18 11:16:0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가수 싸이의 선글라스와 피겨여왕 김연아의 친필사인 스케이트가 경매에 나온다면 얼마의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을까.

경매회사 K옥션은 오는 30일 서울 신사동에서 ‘사랑나눔경매’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사랑나눔경매는 사회각층 인사와 기업, 화가들의 기부로 마련됐다. 총 102점의 미술품 및 물품이 선보이는 이번 경매는 다채로운 스타 애장품과 특별 기증품들이 대거 출품된다.

추정가 60~70만 원의 싸이 선글라스는 10만 원부터 시작한다. 빅뱅과 2NE1이 착용했던 공연의상, 배우 고소영, 장동건이 기증한 가방,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에서 기증한 갤럭시 노트 10.1 등 다양한 스타 애장품 및 물품이 선보인다.

루이 비통이 제작한 김연아 스케이트 트렁크와 김연아 친필사인 스케이트도 경매에 오를 예정이다. 김연아 스케이트의 경매 시작가는 3000만 원이다.

이 외에 김창열, 김종학, 이완종 등 작가들과 갤러리 현대 박명자 회장, 유홍준 명지대 교수 등이 기증한 작품이 출품된다. 관심을 끄는 유 교수 출품 가야 토기의 추정가는 200만~300만 원이며, 100만 원부터 시작한다.

이번 경매의 모든 출품작은 시중 거래가격의 30%선에서 시작된다. 경매를 통해 조성된 기금은 어려운 환경에 있지만 미술에 재능 있는 학생들을 후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동아닷컴>
[핫포토] 고준희, 한파도 잊게하는 ‘섹시’ 바캉스룩
[화보] 캐딜락이 만든 첫 전기차 ‘캐딜락 ELR’
날렵해진 2013년형 혼다 CR-V “뭐가 달라졌지?”
‘삼지창 복근’ 유리, 헬스장 가면 男회원들…
폭스바겐, 크로스블루 “리터당 47.6km 대단하네”
놀라워…지난해 람보르기니 몇 대나 팔렸나?
걸그룹 막내, 호텔서 ‘환상 비키니몸매’ 탄성
기아차 ‘더 뉴 K7’ 북미시장 진출 “현지 반응이…”
통큰 박유천·윤은혜 “스태프 전원 해외여행”
강예빈, 침대 위 앉아 볼륨몸매 자랑 ‘아찔’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