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희망하는 점심시간 1시간30분

뉴시스

입력 2019-06-28 09:53:00 수정 2019-06-28 09:53:14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직장인 40% “출퇴근시간 조정해서라도 점심시간 여유 있게 보내고 싶다”
직장인 52.2% "점심식사는 가볍게 하고 다른 활동"
운동(34.5%), 은행/병원(30.9%), 공부(23.4%)



직장인이 생각하는 이상적인 점심시간은 ‘1시간 30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남녀직장인 1394명을 대상으로 ‘점심시간 활용’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현재 점심시간으로 1시간(81.8%)을 사용하는 직장인들이 가장 많았다. 그러면서 상당수의 직장인들은 현재 점심시간이 ‘너무 짧다’고 답했다.

‘현재 점심시간이 적당한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의 절반에 달하는 52.1%가 ‘너무 짧다’고 답한 것. 이러한 답변은 20대(55.2%)와 30대(54.6%) 직장인들이 40대이상의 직장인(47.0%) 보다 소폭 높았다.


직장인들은 가장 이상적인 점심시간으로 ‘1시간 30분(58.8%)’을 꼽았다. 또 전체 응답자 5명중 2명에 달하는 40%는 ‘출퇴근시간을 조정해서라도 점심시간을 여유 있게 보내고 싶다’고 답하기도 했다.

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점심시간을 활용해 운동이나 취미생활 등 자기개발을 하는 직장인들이 늘면서 점심시간을 여유롭게 사용하고 싶어하는 응답자가 많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실제 잡코리아 조사결과 직장인 2명중 1명수준인 52.2%가 ‘점심시간에 식사는 가볍게 하고 다른 활동을 한다’고 답했다. 이러한 답변은 30대 직장인(54.2%)이 20대(50.0%)나 40대(48.7%) 직장인보다 소폭 높았다.

점심시간을 활용하는 직장인들 중에는 헬스나 요가 등 ‘운동’을 하는 직장인이 34.5%(응답률)로 가장 많았고, 이어 ‘은행/병원 등 개인적인 일 처리를 한다(30.9%)’는 직장인이 다음으로 많았다.

이어 ‘독서/학원수강을 한다’는 직장인도 23.4%로 4명중 약1명에 달했다. 이외에는 ▲온/모바일 게임(14.6%)이나 ▲사진/악기배우기 등 취미활동(8.9%)을 한다는 직장인이 있었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