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고양이수의사회, 고양이 제품 인증제도 도입

노트펫

입력 2020-12-23 11:11:50 수정 2020-12-23 11:12:3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노트펫] 한국고양이수의사회(회장 김지헌, 이하 KSFM)는 고양이 제품에 대한 인증제도를 도입하고, 브리지테일의 고양이 스킨케어 제품 3종에 첫 인증서를 수여했다고 23일 밝혔다.

반려동물 시장이 급속히 커지면서 셀 수 없을 만큼 다양한 제품들이 쏟아지고 있다. 그에 반해 보호자들은 어떤 제품을 선택해야할지 혼란이 커지고 있다는게 KSFM의 판단이다.


KSFM은 수의사 전문가들로 구성된 인증위원팀을 꾸리고 엄격한 기준을 바탕으로 하여 통과한 제품에 대해서 인증마크를 발급키로 했다.

김지헌 KSFM 회장은 "오랜 기간 정성들여 준비한 만큼 KSFM 인증마크를 통해 보호자가 안심하고 사랑하는 반려묘에게 도움이 되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는 기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KSFM에 앞서 한국애견협회가 KOTITI시험연구원과 손잡고 자체 안전기준을 통과한 PS(Pet Safety) 인증마크를 발급하고 있다.

의류와 침구, 패드, 가방, 도료 등 주로 반려동물 관련 용품에 인증을 부여하고 있으며 삼화페인트, 퍼핑, 아르르, 휴팡, 펫스토리 등의 제품이 인증을 받았다.

* 본 기사의 내용은 동아닷컴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