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요한, 반려견 '복자'와 전한 크리스마스 인사.."미리 크리스마스"

노트펫

입력 2020-12-22 14:11:59 수정 2020-12-22 14:12:49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노트펫] 배우 변요한이 반려견 '복자'와 함께 크리마스 인사를 전했다.

지난 21일 변요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복스타그램 미리 크리스마스♥ 코로나 조심."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변요한을 품에 꼭 안은 채 촬영이 한창인 모습이다. 마치 아이처럼 변요한의 품에 꼭 안겨 있는 귀여운 복자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사진을 본 팬들은 "꺅 복자는 날이 갈수록 더 귀여워지네요", "복자 털 때문에 표정이 시무룩해 보여서 빵 터졌어요", "복자랑 오빠랑 커플 레드 목도리 한 건가요? 미리 크리스마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본 기사의 내용은 동아닷컴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