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百, 정기세일 이어 개점기념 세일

이새샘기자

입력 2017-04-12 03:00:00 수정 2017-04-12 03:00:00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소비심리 봄꽃처럼 피도록… 유통업계 ‘지갑 열기 시즌2’
영등포-의정부점 13일부터 행사… 진열상품 등 최대 30% 할인판매


신세계백화점은 봄 정기세일이 10일 마무리되자마자 다시 점포 개점 축하 행사로 할인 판매에 나선다.

신세계백화점은 13일부터 영등포점과 의정부점에서 각각 개점 33주년, 5주년 기념 행사를 펼친다고 11일 밝혔다.

우선 영등포점에서는 300개 브랜드가 참여해 10∼30% 할인 판매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선글라스, 각종 주방용품도 20% 할인해 판매한다. 또 26일까지 ‘LG·삼성 진열 상품전’을 열고 TV, 세탁기 등 진열돼 있던 대형 가전 제품을 할인해 판다.

의정부점에서는 16일까지 미국 패션 브랜드 ‘코치’의 제품을 최대 50% 할인하는 ‘코치대전’을 진행한다. 17일부터는 각종 생활, 주방용품을 할인해 판매하는 ‘메종 드 신세계’를 펼친다.

또 21일부터 5월 5일까지 백화점 1층 광장에 놀이기구 4종을 설치하고 신세계카드 5만 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무료 이용권을 증정한다.

신세계백화점 측은 “올해 봄 정기세일의 전년 대비 매출 신장률은 11.8%로 지난해 매출신장률 8.1%에 비해 높았다. 세일 직후 매출이 줄어드는 경향이 있는데, 점포 개점 행사로 이를 끌어올리려 한다”고 설명했다.

이새샘 기자 iamsam@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