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절친 악당들’ 류승범 "직장 생활 해본 적이 없어서…"

동아경제

입력 2015-06-17 17:36:00 수정 2015-06-17 17:47:07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사진='나의 절친 악당들' 포스터

류승범이 영화 속 상황에 대한 자신의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17일 서울 왕십리 CGV 에서 열린 영화 ‘나의 절친 악당들’(감독 임상수·제작 휠므빠말·폭스인터내셔널프러덕션코리아) 언론시사회에 임상수 감독과 배우 류승범, 고준희가 참석했다.

류승범은 '월급쟁이로 산다면 어떨까'라는 질문에 "직장 생활 해본 적이 없어서 어떨지 상상이 잘 안 된다"고 말했다.


이어 극중 상황처럼 만약 일확천금을 얻는다면 어떻게 하겠냐는 질문에 “일단 생각이 복잡해질 것 같다. ‘이걸 어떻게 해야 하나’ 그런 생각에 사로잡혀서 며칠 동안은 그 고민부터 하지 않을까 싶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나의 절친 악당들’은 의문의 돈가방을 손에 넣은 지누(류승범)와 나미(고준희)가 위험천만한 상황 속에서 진짜 악당이 되기로 결심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오는 25일 개봉한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