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예선, 이재성 손흥민 골로 미얀마에 2-0 승리하고 ‘산뜻한 출발’

동아경제

입력 2015-06-17 11:28:00 수정 2015-06-17 13:15:23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월드컵 예선, 사진=JTBC 중계화면

월드컵 예선, 이재성 손흥민 골로 미얀마에 2-0 승리하고 ‘산뜻한 출발’

월드컵 예선에서 우리나라가 손흥민의 1골 1도움 활약 속에 미얀마를 잡았다.

한국 축구 대표팀(FIFA랭킹 58위)은 16일(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FIFA랭킹 143위)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G조 첫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승리의 선봉장에 섰다.


첫 골은 이재성(전북)의 발에서 나왔다. 전반 34분, 미얀마 진영 왼쪽에서 얻어낸 코너킥을 손흥민이 골문 정면으로 센터링했고, 이를 이재성이 쇄도하며 헤딩을 시도해 그대로 골망을 갈랐다.

전반을 1-0으로 리드한 채 마친 대표팀은 후반 들어서도 볼 점유율을 높여갔다. 하지만 이렇다할 기회를 잡지 못한 채 오히려 상대 미얀마에 역습을 당하기도 했다.

아슬아슬한 리드를 이어가던 후반 21분, 손흥민이 추가골을 뽑아냈다. 손흥민은 페널티 박스 밖에서 얻어낸 프리킥의 찬스를 놓치지 않았다. 그는 무회전 프리킥 골을 성공시키며 쐐기골을 넣었다.

손흥민은 골을 넣은 후 두 팔을 벌린 채 자신만만한 표정을 지으며 세레모니를 했다. 관객의 함성을 유도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승리로 슈틸리케호는 G조 1위로 올라섰다. 대표팀은 오는 9월 3일 라오스와 홈경기를 펼친 후, 9월 8일 레바논과의 경기를 시작으로 10월 8일 쿠웨이트, 11월 12일 미얀마, 11월 17일 라오스와 경기를 치른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