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무게 공개한 ‘정글의 법칙’ 이태임, 정체불명 클럽댄스 황홀경에 빠져…왜?

동아경제

입력 2015-01-10 09:30:00 수정 2015-01-10 13:02:18

|
폰트
|
뉴스듣기
|
기사공유 | 
  • 페이스북
  • 트위터
정글의 법칙 이태임. 사진=코스모폴리탄

몸무게 공개한 ‘정글의 법칙’ 이태임, 정체불명 클럽댄스 황홀경에 빠져…왜?

정글의 법칙 이태임이 정체불명의 클럽댄스 실력을 선보였다.

9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코스타리카’에서는 이태임이 멤버들과 함께 춤을 추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이태임은 물에 빠져 기운이 없는 모습을 보이다, 저녁 시간이 되자 멤버들과 웃으며 즐거운 모습을 보여줬다.

저녁식사 중인 인피니트 동우가 자몽을 먹기 위해 이태임 옆으로 다가가 춤을 추기 시작하자, 이태임 역시 정체불명의 클럽댄스로 화답했다.

이에 남자 멤버들은 “이태임 클럽 한 번도 안 가봤다”고 놀렸고, 동우는 “정글 오시더니 다 내려놓은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흥에 취한 이태임은 “새우깡 있냐?”며 “새우깡이 먹고 싶다”고 외치며 정체불면의 클럽댄스를 계속 추며 웃음을 선물했다.

한편 ‘정글의 법칙’ 이태임은 바나나 따기에 도전했지만 너무 높이 있어 류담의 도움을 받는 모습도 보였다.

류담은 이태임에게 “50kg 안 되는 거 맞지?”라며 걱정스러운 모습으로 물었고, 이태임은 “절대 아니다”며 “48kg 맞다”며 자신의 몸무게를 공개했다.

이후 류담의 목말을 탄 이태임은 바나나 따기에 성공했고 병만족은 이태임을 칭찬하며 환호하는 모습을 보였다.

동아오토 기사제보 car@donga.com

관련기사

라이프



모바일 버전 보기